spot_img
spot_img
HomeUS World News찰스→윌리엄→조지→샬럿, 해리는?

찰스→윌리엄→조지→샬럿, 해리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뒤 이을 후계자는 누구?

“우리 자리가 거기예요?” 여왕 즉위 70주년 감사예배에 참석한 해리 왕자 부부가 왕족 자리에서 동 떨어진 좌석으로 안내받고 있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96)의 즉위 70주년 기념행사가 2일부터 치러지고 있는 가운데 여왕 후계 구도에도 눈길이 쏠리고 있다. 특히 올해 96세인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거동불편을 문제로 지난 3일 열린 감사예배에는 참석하지 않기로 결정하는 등 건강문제가 자주 입방아에 오르내리면서 왕위 계승이 임박했다는 추측이 쏟아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이번 즉위 70주년 행사를 계기로 후계 구도 논의가 본격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기 시작했다.

▣1위 74세 찰스 왕세자
올해로 74세인 찰스 왕세자는 ‘최장 왕위 대기 기록’으로 잘 알려져 있는 인물이다. CNN에 따르면 그는 3살 때부터 ‘계승 서열 1위’ 자리에 있었다고 한다. 400여 개 이상의 자선 단체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대학 학위를 받은 첫 왕자이기도 하다. 영국의 ‘아이콘’이자 사망 이후에도 영국민들의 존경과 사랑을 받은 다이애나비의 전남편이기도 하다.

▣2위 윌리엄 왕세손
계승 서열 2위는 찰스 왕세자와 다이애나비의 장남인 윌리엄 왕세손이다. ‘평민 출신’ 케이트 미들턴과의 결혼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2006년부터 2013년까지 군에서 복무했는데, 일각에서는 찰스 왕세자를 건너뛰고 윌리엄 왕세손에게 왕위를 물려줘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3위 조지 왕자
윌리엄 왕세손과 미들턴 왕세손빈의 장남인 조지 왕자가 자연스레 계승 서열 3위에 자리하게 됐다. 2013년생, 올해로 9살이다.

▣4위 샬럿 공주
조지 왕자의 여동생인 샬럿 공주는 2011년 영국 왕실이 남성 상속인을 우선시하는 규칙을 폐지함에 따라 계승 서열 4위에 올랐다. 나이는 7살.

美 배우와 결혼, 왕실과 결별 해리 왕자
3위서 6위로 지위 강등 수모

왕족과 동떨어진 곳에 좌석 배치

2년 전 왕실을 떠나 미국에 정착한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의 행보가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즉위 70주년 기념행사 중 하나인 감사예배에 참석한 해리 왕자는 왕실에서 물러난 후 첫 왕실의 공식 행사에 모습을 드러냈으나 강등된 지위를 확인시켰다.
예배장에 영실 왕족이 대거 모인 가운데 왕위 서열 1위인 찰스 왕세자와 카멜라 왕세자비, 윌리엄 왕세손과 케이트 왕세손비는 대주교를 마주본 오른 편 맨 앞 줄에 나란히 앉아있었으며, 해리 왕자와 메건 왕자비는 그들과 동 떨어진 왼쪽 편 두번째 줄에 앉아 있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이는 해리 왕자 부부가 최고 위치에 설 자리가 없음을 의미하며, 왕실 행사에서 에스코트로 해리 왕자의 지위는 6번째로 인식되는 것처럼 보였다고 현지 언론은 지적했다.
해리 왕자는 찰스 왕세자와 고 다이애나 스펜서의 차남이자 윌리엄 왕세손의 남동생으로 결혼 전만해도 왕위 계승 3위였다.
하지만 미국 배우 메건 마클과 결혼한 뒤 메건이 왕실에서 인종 차별을 겪은 사실을 폭로하면서 부부는 2020년 4월 왕족의 일원에서 물러났다. 해리 왕자는 대외적으로 전하(His Royal Highness)라는 호칭도 쓰지 않고 왕실의 지원도 끊겼다.

RELATED ARTICLES

Most Popular